본문 바로가기


연금저축이란?

다양한 펀드와 ETF를 하나의 계좌에서
자유롭게 운영하는 연금저축
세제혜택도 받고, 55세 이후에 연금으로 수령하는 안정적인 노후생활
보장을 위한 상품입니다.

연금저축

다음내용참조

연금저축 가입 시 혜택

절세효과

  • 최대 66만원 연말환급
  • 연간 납입금액의 최대 400만원주1) x 16.5% (총 급여가 5,500만원 이하인 가입자의 세액공제 효과)

1)총급여 1.2억원 초과 가입자는 연300만원 한도 적용(단, 근로소득 이외 다른 종합소득이 있는 경우 종합소득 1억원 기준 적용)

다양한 포트폴리오 구성

  • 주식형 펀드 및 채권형 펀드 등 다양한 펀드와 ETF 편입 가능

자유로운 입출금

  • 연1,800만원까지 입금 가능 (단, 연금저축계좌, 퇴직연금 DC형 및 IRP 개인추가납입 합산)
  • 계좌해지 없이 언제든지 필요한 만큼 예수금(현금) 또는 펀드 환매 후 인출 가능
  • 연금적립금에서 출금할 때 차감되는 세금을 최소화 하기 위해서 세율이 낮은 적립금부터 인출
다음내용참조

가입대상

연령제한 없이 누구나 가입가능

연금저축 상세 정보
구분 연금저축 IRP
세액공제한도
  • 400만원주1)
  • 효과 : 66만원 (52.8만원 주2))
  • 공제율 : 16.5% (13.2% 주2))
  • 700만원
  • 효과 : 115.5만원 (92.4만원 주2))
  • 공제율 : 16.5% (13.2% 주2))
합산하여 연 700만원 한도
납입한도
(분기한도 없음)
1,800만원 1,800만원
합산하여 연 1,800만원 한도
투자가능 상품 실적배당형상품(펀드)
ETF

복수상품 투자 가능

원리금보장형상품
실적배당형상품(펀드)
ETF

복수상품 투자 가능

연금수령요건
  • 연령 : 만 55세 이상
  • 가입기간 : 5년 이상
  • 연금수령 최소기간 주3) : 없음
  • 연령 : 만 55세 이상
  • 가입기간 : 5년 이상
    (단, 퇴직금이 있는 경우 만 55세부터 바로 수령 가능)
  • 연금수령 최소기간 주3) : 10년(5년)
연금 지급 시 세금
  • 세액공제 받지 않은 금액 : 비과세
  • 세액공제 받은 금액과 운용수익
    • 연간 연금액이 1,200만원 이하일 경우 : 연금소득세만 부담
      (연금소득세는 연령(만)에 따라 차등 부담, 70세 미만 5.5%, 80세 미만 4.4%, 80세 이상 3.3%)
    • 연간 연금액이 1,200만원 초과일 경우 : 종합소득 합산 과세
  • IRP 이연 퇴직소득
    • 퇴직금: 과세 이연된 퇴직 소득세의 70% (종합 소득과 합산되지 않음)
일시금 지급 시 세금
  • 세액공제받지 않은 금액 : 비과세
  • 세액공제받은 금액과 운용수익 : 기타소득세 16.5% (부득이한 경우 주4)) 연금소득세만 부담)
  • IRP 이연 퇴직소득
    • 퇴직금 : 과세 이연된 퇴직소득세의 100% (종합소득과 합산되지 않음)
수수료 상품별 수수료
(펀드는 중도환매수수료 없음)
상품별 수수료, 운용/자산관리수수료
(펀드는 중도환매수수료 없음. 단, 주식(혼합)형 펀드 제외)
  • 1)총급여 1.2억원 초과 가입자는 연300만원 한도 적용(단, 근로소득 이외 다른 종합소득이 있는 경우 종합소득 1억원 기준 적용)
  • 2)근로소득만 있는 가입자는 총급여 5,500만원 초과 (그 외는 종합소득금액 4,000만원 초과)일 경우 적용
  • 3)단, 10년 미만 수령시 퇴직소득세 혹은 기타소득세가 과세될 수 있음
  • 4)부득이한 경우 : 사망, 해외이주, 3개월 이상 요양(금액 제한), 개인파산, 개인회생, 천재지변 등
확인하세요!
  • 금융투자상품은 예금자보호법에 따라 예금보험공사가 보호하지 않습니다.
  • 집합투자증권은 운용결과에 따라 투자원금의 손실이 발생할 수 있으며, 그 손실은 투자자에게 귀속됩니다.
  • 당사는 금융투자상품 등에 관하여 충분히 설명할 의무가 있으며, 투자자는 투자에 앞서 그러한 설명을 충분히 들으시기 바랍니다.
  • 집합투자증권을 취득하시기 전에 투자대상, 보수·수수료 및 환매방법 등에 관하여 (간이)투자설명서를 반드시 읽어보시기 바랍니다.
  • 집합투자증권은 증권거래비용 등이 추가로 발생할 수 있습니다.
  • 과거의 운용실적이 미래의 수익률을 보장하는 것은 아닙니다.
  • 종류형 펀드의 경우, 종류별 집합투자증권에 부과되는 보수 및 수수료 차이로 운용실적이 달라질 수 있습니다.
  • 외화자산의 경우 환율변동에 따라 손실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.
  • 하이일드 채권은 투자원금 손실이 크게 발생할 수 있습니다.
  • MMF는 시가와 장부가의 차이가 ±0.5%를 초과하거나 초과할 우려가 있는 경우 시가로 전환됩니다.
  • 레버리지형 펀드는 투자원금 손실이 크게 확대될 수 있습니다.
  • 재간접형펀드는 피투자펀드 보수 등 추가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.
  • 과세기준 및 과세방법은 향후 세법개정 등에 따라 변동될 수 있습니다.
  • 연금저축 계약기간 만료 전 중도 해지하거나 계약기간 종료 후 연금 이외의 형태로 수령하는 경우 세액공제 받은 납입 원금 및 수익에 대해 기타소득세(16.5% 분리과세) 등 높은 세율이 부과될 수 있습니다.

신한금융투자 준법감시인 심사필 제19-0831호(2019년 10월 08일 ~ 2020년 10월 07일)